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이버가 오는 30일부터 ‘과거기사 베타서비스’를 오픈한다.

기자협회보 10일자 온라인판 보도에 따르면 NHN과 과거기사 디지타이징 본계약을 맺은 4개 언론사 중 경향신문, 동아일보, 매일경제 등 세개 언론사의 과거 기사 서비스가 시작된다.

한겨레는 자체적으로 데이터베이스 작업을 하면서 네이버 서비스와 매칭 부분 등 기술문제로 다소 늦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베타 서비스는  3개 언론사의 본지 기사에 대해서만 제공하며 서비스 대상 과거 기사는 1970~1979년 기간으로 정해졌다.

이용자들은 단어 등을 통해 과거 기사 검색은 물론이고 면 배치 등도 확인할 수 있다.

가장 중요한 유료화 여부는 아직 결정하지 못했다. 일단 네이버측은 미국, 영국 등의 과거 기사 서비스보다 진일보한 서비스지만 연말께 정식버전을 내놓은 뒤 검토하겠다는 입장이다.

2007년 하반기 주요 언론사와 디지타이징 계약을 맺은 네이버가 2년여만에 내놓는 과거 기사 서비스는 그동안 비용부담과 유료화 불투명 등으로 소문만 무성했었다.

네이버는 언론사가 아날로그 형태로 보유한 과거 기사 디지타이징을 중국 등에서 전개해왔다.

한편, 구글의 경우 지난 2006년부터 과거 신문 기사를 디지털화해 온라인으로 검색하는 프로젝트를 시작, '구글뉴스 아카이브'로 비즈니스 모델을 타진해왔다.


  1. 웹초보 2009.04.10 22:10

    좋은 글 감사합니다. 오픈캐스트 '파워유저로 가는 지름길' 159호에 링크 걸었어요.. *^^*

    • 수레바퀴 2009.04.10 23:25 신고

      ^^ 감사합니다. 무엇이든, 어떤 애플리케이션이든 실험해본다는 생각으로 뛰어들었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