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단순 기사보다 인터랙티브 서비스가 인기 끈다"

Online_journalism 2008.02.29 11:40 Posted by 수레바퀴 수레바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론사 뉴스 사이트가 지속적으로 그리고 효과적으로 인기를 모을 수 있는 비결은 디지털 스토리텔링(Digital Storytelling)에 있다는 평가가 나왔다.

Biving Report의 토드 자이글러(Todd Zeigler)는 뉴욕타임스가 최근 지난 20년간의 상영 영화들의 박스 오피스 순위(수익률)를 집계, 이를 인터랙티브(Interactive)한 콘텐츠로 가공한 것에 대해 언급하면서 호평했다.

뉴욕타임스의 영화 디지털스토리텔링은 1986년부터 2007년까지 상영된 영화의 흥행순위를 유려한 그래픽 이미지에 담아 볼 수 있도록 했으며 독자들은 검색을 통해 영화찾기를 할 수 있다.

또 해당 영화 제목에 마우스를 대면 간략한 정보가 뜨고, 과거 영화 기사 아카이브와 연결하게 해 뒀다.

토드 자이글러는 "이러한 플래시(flash) 프로젝트가 신문 기사를 더욱 빛나게 한다"면서 "영화와 관련된 전반적인 정보를 포함하는 서비스들이 이용자들을 매료시킬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용자들을 흥미롭게 하는 온라인의 멀티미디어 서비스는 결국 저널리즘의 수준을 높이고, 뉴스 사이트의 경쟁력을 끌어올리는 배경이 된다.

뉴욕타임스의 관계자는 "가장 인기있는 것은 단순한 기사가 아니라 디지털 스토리텔링에 의한 서비스-쌍방향 그래픽들"이라면서 "트래픽 증가에도 공헌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뉴욕타임스는 이에 앞서 미식축구 슈퍼볼 경기, 민주당, 공화당 등의 후보자 경선 과정을 풍부한 쌍방향 그래픽을 동원해 화려한 페이지를 꾸민 바 있다.

이와 함께 뉴욕타임스는 이라크 바그다드 지국이 운영하는뉴스 블로그를 개설, 이라크의 풍물과 관광 정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생생하게 전달하기 시작했다.

한편, 국내의 경우는 동아일보의 디지털뉴스팀이 보여준 사례가 대표적인 사례이다. 지난해 5월 대선 GIS 보도, 그리고 2006년 2월의 6대 도시 화재출동 GIS 분석 등의 디지털스토리텔링은 뉴스룸 안팎에서 입수한 데이터베이스와 그래픽을 연결시켜 독자들에게 인상을 남겼다.

하지만 이러한 서비스가 아직 보편화하지 못하는 것은 인력 등 투자가 이뤄지지 않고 있어서이다. 경영상의 문제를 포함 발등에 떨어진 불 때문에 콘텐츠와 온라인 저널리즘의 수준 제고에 집중할 수 없는 것이다.

이러한 투자가 장기적으로 볼 때 해당 매체와 서비스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제공해 결국 영향력을 확보한다는 인식이 절실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최진순 기자의 온라인저널리즘의 산실
역사, 사랑, 생애 앞에서 부끄럽지 않은 사람이 되겠습니다.
by 수레바퀴

카테고리

전체 (1135)
Online_journalism (476)
뉴스스토리텔링 (8)
포털사이트 (125)
온라인미디어뉴스 (149)
뉴스미디어의 미래 (65)
뉴미디어 (44)
Politics (118)
TV (96)
자유게시판 (45)
독자의 질문에 답합니다 (8)
  • 2,395,719
  • 074
Follow choijinsoon on Twitter

최진순 기자의 온라인저널리즘의 산실

수레바퀴's Blog is powered by Tattertools / Supported by TNM Media
Copyright by 수레바퀴 [ http://www.onlinejournalism.co.kr ]. All rights reserved.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